새군산신문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메인 메뉴

  • UPDATE. 2023-02-02 11:13:41 (목)

콘텐츠

  • 국인산업
  • 고려건설(주)
  • (주)삼양이노켐
  • 금호앤비텍
  • 클리프스
  • 군산 산림조합
  • 서광수출포장
  • 승주종합건설
  • (주)서해환경
  • 한솔이엠이
  • 남대진의 진심칼럼

    (남대진의 진심칼럼) 양두구육

    남대진

    • 2022.08.31 16:51:52

    (남대진의 진심칼럼) 양두구육

     

    양두구육, 젊은 정치인 한 사람의 입에서 터져 나온 이 말로 세상이 소란스럽다.

    정육점 입구에 양(염소)의 머리를 걸어두었다면 안에서도 당연히 양고기를 팔아야 하는 것이 옳다. 애초에 개고기를 팔 요량이라면 입구에도 개의 머리를 걸어두어야 한다.

    그런데 사실, 개고기를 팔기 위한 정육점인데 왜 떳떳하게 말하지 못하는 것일까?

    그것은 개고기를 떳떳하게 사 먹을 수 없는 이유가 있거나, 당당하게 팔아서는 안 되는 것이기에 그렇지 않겠는가.

    당당하게 팔면 안 되는 개고기라서 사람의 눈을 속이고, 양고기를 파는 척하면서 개고기를 판다. 사 먹는 사람도 마치 양고기를 사는 것처럼 하면서 실제로는 개고기를 사 먹는다. (양고기로 속아서만 사지는 않을 수도)

    아무튼, 파는 사람이든, 사 먹는 사람이든 둘 다 떳떳하지 않은 것은 사실이다.

    정권 교체를 갈망하는 한 정당의 대표가, 자당의 후보는 양고기가 아닌 개고기라는 사실을 알면서도 국민을 속이고 가장 열심히 팔았다는 고백을 했다.

    그리고 이제는 자기가 속여서 판, 그 개고기를 상대로 온갖 말들을 쏟아내며 비난한다. 국민을 상대로 속여서 판매한, 자신의 행위에 대한 반성과 성찰은 찾아볼 수 없다. 양고기가 아님을 잘 알면서도, 국민을 속이고 판매한 행위는 그 장사를 통해서 이득을 챙기기 위함이었지 않겠는가.

    그런데 이득은커녕, 팔려나간 개고기가 살아나서 판매자를 물어뜯고 공격하는 현상이 벌어지고, 판매자는 그 개고기를 상대로 버거운 싸움을 한다.

    양두구육, 겉과 속이 다른 표리부동하다는 뜻이다.

    이런 현상이 어찌 정치판에서만 볼 수 있는 일이겠는가.

    예수 사랑을 상징하는, 십자가를 걸어 둔 교회 안에서는 무엇을 팔까?

    과연 십자가의 정신인, 희생 양보 용서 나눔 섬김 사랑 등, 그런 질 좋은 상품을 팔고 있을까?

    가짜 박사 학위 논란을 빚고 있는 대학은 어떤가? 그들은 지성을 팔고 있을까?

    공정과 정의를 내 건, 사법부는 과연 어떤 상품을 팔고 있을까?

    우리는 지금 무엇을 내 걸고, 안에서는 무엇을 팔고 있는가? 나는 진실을 내 걸고 안에서도 진실만 팔고 있을까?

    내 가게 앞에 내 건 상품을 안에서도 팔아야 한다. 양두구육이든, 수박이든, 겉과 속이 다르지 않은 그런 사람들이 많아지는 그런 세상을 꿈꿔도 될까!

     

    ※ 외부 칼럼은 본지 편집 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남대진 / 2022.08.31 16:51:52

  • 군산대학교 강소특구
  • 달팽이이비인후과
  • 참빛솔라에너지

  • 카피라이터

    LOGIN
    ID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