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군산신문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메인 메뉴

  • UPDATE. 2022-01-14 16:55:21 (금)

콘텐츠

  • 군산시의회(21.11.15~21.11.24)
  • (주)삼양이노켐
  • 옥구농협
  • 고려건설(주)
  • 군산원예농협
  • 군산삼성안과
  • 은파호수공원 아이파크
  • 한솔이엠이
  • 강소특구육성사업단
  • 광미산업개발
  • 장원토건(주)
  • 동네골프 이야기

    (허종진의 동네골프 이야기) 군산은 이제 ‘골프의 도시’?

    허종진

    • 2018.10.10 20:56:15

    (허종진의 동네골프 이야기) 군산은 이제 ‘골프의 도시’?

    군산국가산업단지에 대우자동차 공장이 1996년 완공되어 준중형 세단 누비라가 본격 생산되면서 100년 항구와 수산도시였던 군산시는 자동차 도시로 거듭났다.

    한국의 IMF외환관리위기 이후 대우그룹이 해체되고 한국GM으로 간판을 바꿔 달기는 했지만 그래도 자동차의 도시로 명맥을 유지하기는 했지만 2018년 공장폐쇄이후 이제는 자동차 도시라는 명패를 내리지 않을 수 없게 됐다.

    필자가 40년 전 서울에서 대학교를 다닐 때 숙명여대생들과 단체 미팅에 나간 적이 있는데 고향이 군산이라고 하니까 어디 붙어있는 도시인지 잘 알지를 못했다.

    한마디로 시골 촌놈이 되어버린 필자가 설명하기가 막막했는데 불현듯 군산상고 야구가 생각나서 그 말을 했더니 전라도 군산은 몰라도 군산상고 야구는 알고 있었다.

    그 여대생은 부산상고 출신 아버지를 따라서 야구 구경을 가끔 다녔다고 덧붙이는 말을 듣고 야구의 명문 군산상고의 도시가 바로 군산이었지 당시만 해도 전국적으로 특별히 내세울만한 것이 없었고 제대로 알려지지도 않았다.

    그 이후 대우자동차, 한국GM으로 이어지는 자동차 공장으로 인해 군산은 미국의 디트로이트 같은 자동차 공업도시로 군산시민들 스스로 그렇게 자부심을 가지고 살았다.

    지금은 세계 최장 33.9방조제가 있는 새만금 땅도 김제, 부안에게 대부분 빼앗겨서 새만금의 도시라고 부르기도 그렇고, ‘자동차 도시라는 명패도 떨어졌으니 이제 군산은 도대체 무엇을 내세워야 할 것인가?

    생각해보니 남은 것은 동양 최대 규모 429(128만평) 81홀 골프장 군산CC’ 뿐이니 골프의 도시라고 부르고 군산CC’군산 홍보대사로 임명해야 하지 않을까.

    그동안 군산시민들은 군산CC’가 군산시에 기여하는 중요 정도를 도외시한 측면도 있다.

    군산CC’를 운영하는 군산레져산업이 내는 재산세는 전북 도내에서 3위권 안에 들어가며 군산시에 내는 세금도 해마다 수십억원에 달하는데도.

    지난해에 문을 닫은 현대중공업 군산조선소나 올해 문을 닫은 한국GM에 못지 않게 많은 세금을 내는 기업이 군산CC(군산레져산업)이다.

    그리고 군산CC는 지난 20075월 오픈한 이후 초등부, 중고연맹, 대학대회, 남녀 프로 1, 2부 투어, 시니어대회, 퀄리파잉스쿨 등 다양하게 해마다 10~20개 대회를 꾸준히 유치하고 있으며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전북군산CC오픈은 직접 타이틀 스폰서를 맡고 있고 있다.

    연 평균 30만명이 입장하는 한국의 대표적인 골프 명소가 바로 군산CC’인 것이다. 군산인구가 27만여명이니 군산인구보다 많은 입장객이 주로 외지에서 찾아와 골프장 뿐 아니라 지역경제에 많은 도움은 주는 것은 물론 군산의 홍보에 큰 축을 담당하고 있음을 인정하지 않을 수 없다.

    얼마 전에 걸그룹 마마무의 가수 화사가 모 방송의 먹방 프로그램에 나와서 군산의 특산품 박대를 구워서 맛있게 먹는 것을 보고 박대가 검색순위 1위에 잠깐 오른 뒤 화사군산박대 홍보대사로 위촉하려다 비용문제로 접었다는데, 군산CC는 군산시에 세금도 많이 내고 돈도 벌어주는 홍보대사 역할을 하니 이제 군산을 골프의 도시라고 불러야 되지 않을까.

     

     

    허종진 / 2018.10.10 20:56:15

  • 디오션시티(캠페인)
  • 군산시의회
  • 제20대 대통령선거 사이버선거문화 자정 캠페인
  • 전라북도 귀어귀촌 종합지원센터
  • 오성의료재단 동군산병원

  • 카피라이터

    LOGIN
    ID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