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군산신문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메인 메뉴

  • UPDATE. 2023-01-27 20:21:46 (금)

콘텐츠

  • (주)서해환경
  • 고려건설(주)
  • 한솔이엠이
  • 승주종합건설
  • 서광수출포장
  • 월명유람선
  • 금호앤비텍
  • (주)삼양이노켐
  • 클리프스
  • 국인산업
  • 군산 산림조합
  • 뉴스초점

    (뉴스 초점) 군산 대표 야간축제로 자리매김한 ‘군산문화재야행’

    김혜진 newgunsanews@naver.com

    • 2022.08.29 14:18:35

    (뉴스 초점) 군산 대표 야간축제로 자리매김한 ‘군산문화재야행’

    2022 군산문화재야행

     

    내항역사문화공간원도심 속 밤 축제의 향연

    남녀노소 관람객, 다양한 야간 프로그램 참여

    머물다 가는체류형 관광산업 선도해야

     

    굴뚝 없는 산업인 관광을 활성화하기 위해서는 관광객이 머물다 갈 수 있는, 이른바 체류형 관광 콘텐츠 산업이 선도적 역할을 해야 한다는 여론이다.

    지난 25일부터 27일 오후 6시부터 11시까지 군산내항역사문화공간과 원도심 일대 문화재 거점구역에서 개최된 ‘2022년 군산문화재야행(夜行)’을 찾은 관람객들이 다양한 야간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체류형 관광 산업 활성화의 가능성이 열렸다.

    관광과 문화, 군산의 역사를 한데 접목시킨 2022 군산문화재야행은 축제의 계절 가을을 한 발짝 앞두고 원도심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오랜만에 군산 원도심 문화재 야행 구간에 가족과 젊은 인파들로 넘쳐나면서 불야성을 이루며 여름밤을 즐겼다.

    평소 문화재가 문을 닫는 6시 이후 관광객 및 시민들의 발길이 뜸했지만, 이번 축제를 통해 1년에 단 한번 문화재 야행이 개최되는 시기에만 볼 수 있는 진풍경을 자아냈다.

    지난 2020년과 2021년에는 코로나19로 인한 오프라인 프로그램이 축소되면서 현장을 찾는 관람객 수가 줄었지만, 올해는 약 57,000여명의 관람객이 참여했다.

    군산시에 따르면 문화재 답사 온라인 예약의 경우 조기에 접수 완료됐고, 현장 접수를 포함해 1,000여명이 넘는 인원이 참여했다.

    부스에서 열린 문화재 만들기 체험의 경우 7시 이전에 11시까지 체험예약이 마감되는 등 남녀노소 인기많은 프로그램이 되었다.

    원도심 내 상가들과 연계한 야식 프로그램은 원도심 내 62개 상가들이 야행과 함께하고, 그 중 52개 상가가 밤 11시까지 연장영업을 실시했다.

    또한, 관람객 대부분이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단위 30~40대들이 행사장을 가득 채워 야간문화 행사장에서 흔히 볼 수 없던 모습을 보였다.

     

    한여름 밤 열린 거리공연

     

    야외 문화재교실’, ‘샌드아트로 그려보는 문화재’, ‘문화재 만들기체험 등 다양한 체험도 있어서 아이들이 안전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었으며, ‘지붕 없는 야외 박물관이라고 불리는 원도심 내 문화재는 아이들에게 교육의 장소이자 살아 있는 공간으로 거듭났다.

    이번 군산문화재 야행을 통해 보여준 체류형 관광산업 발전 가능성을 토대로 잠시 들렀다 가는군산이 아닌 머물며 체험하는군산을 만들어야 한다는 게 참석자들의 목소리이다.

    시 관계자는 군산문화재야행은 우리지역의 문화유산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높이고, 문화향유의 기회를 제공하는 야간 행사로 자리잡았다“2023년에는 군산의 문화재를 널리 알리고 체험할 수 있는 군산문화재야행을 만들 수 있도록 끊임없이 고민하고 새롭게 시도해 군산의 문화재의 가치를 계속 이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어 원도심 내 상가 전체가 야행을 참여할 수 있도록 해, 전국에서 관람객들이 찾아오고 싶어하고, 관람객들과 함께 호흡하는 문화재 야행이 되도록 준비하겠다고 전했다.

     

    김혜진 / 2022.08.29 14:18:35

  • 참빛솔라에너지
  • 달팽이이비인후과

  • 카피라이터

    LOGIN
    ID저장